해우재는 세상에서 단 하나뿐인 변기모양의 박물관이에요~
  [경인일보]수원시&WTA, 라오스 루앙프라방에 화장실 건립 admin 2018-12-21 129  

수원시&WTA, 라오스 루앙프라방에 화장실 건립

''''수원시 화장실 문화'''' 세계로 퍼져나간다


2018122001001435700068871.jpg
수원화장실 외부 모습./수원시 제공

수원시와 WTA(세계화장실협회)는 20일(현지시각) 라오스 루앙프라방 왓 씨에통(Wat Xieng Thong) 사원에서 ''''수원화장실'''' 준공식을 개최했다. 

이번에 건립된 화장실은 왓씨엥통 사원의 기존 화장실을 증개축한 것으로 규모는 연면적 80.9㎡로 남?여 화장실, 장애인용 화장실 등으로 조성됐다. 

남자 화장실에는 대변기 2개?소변기 4개?세면대 2개가 있고, 여자 화장실에는 대변기 4개와 세면대 2개가 있다. 장애인용 화장실에는 대변기와 세면기가 각 1개씩 있다.  

왓 씨엥통 사원은 하루 평균 500여 명 이상 방문객이 찾는 루앙프라방의 대표적인 불교사원이다. 그러나 기존 공중화장실 시설이 낡고, 고장으로 일부 시설만 사용할 수 있어 방문객들이 큰 불편을 겪어 왔다.

이날 준공식에는 김영철 WTA 사무총장, 순 마니봉(Sounh Manivong) 라오스 정보문화관광부 관광마케팅국장을 비롯한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했다. 

김영철 사무총장은 "수원시와 WTA는 위생수준을 높이기 위해 많은 사람이 모이는 관광지 등에 공중 화장실 설치를 지원하고 있다"며 "수원화장실이 지역주민과 왓 씨엥통 사원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"고 말했다. 

2007년 설립된 WTA는 2008~2009년 가나, 케냐, 라오스, 몽골, 캄보디아 등 아프리카?아시아 9개국 12개소에 공중화장실 건립 지원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16개국 33개소에 공중화장실을 건립했다.

/최규원기자 mirzstar@kyeongin.com 
 
첨부파일
 
목록보기